서울고에서 '2019 학교스포츠클럽대회 개막식 및 여학생 스포츠 리더단 발대식' 개최

여학생 스포츠 리더단, 학교로 찾아가는 심판 아카데미,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등 자율적 참여

김세정 기자 | 기사입력 2019/05/13 [18:08]

서울고에서 '2019 학교스포츠클럽대회 개막식 및 여학생 스포츠 리더단 발대식' 개최

여학생 스포츠 리더단, 학교로 찾아가는 심판 아카데미,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등 자율적 참여

김세정 기자 | 입력 : 2019/05/13 [18:08]

 

▲ 지난 11일 서울고등학교에서 ‘2019 서울시교육감배 학교스포츠클럽대회 개막식 및 여학생 스포츠 리더단 발대식’을 열고 본격적인 학교체육의 시작을 알린다. 특히, 여학생 스포츠 리더단은 여학생 SNS 기자단, DMZ 자전거 평화 행진, 학교로 찾아가는 심판 아카데미, 친환경 이색달리기 플로깅대회,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와 지역 프로구단을 현장 체험하는 스포츠진로체험캠프 등의 활동에 자율적으로 참여한다.     © 김세정 기자


[참교육신문 김세정 기자]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은 지난 11일 서울고등학교에서 ‘2019 서울시교육감배 학교스포츠클럽대회 개막식 및 여학생 스포츠 리더단 발대식’을 열고 본격적인 학교 체육의 시작을 알렸다. 

  

본 행사를 통해 학교스포츠클럽대회 분위기를 조성하고 참가자들의 자긍심 고취하며 유관기관과의 협업적 관계를 촉진하도록 추진하고 있다. 또한, 여학생 스포츠 리더로서의 역할을 확인하고 체육진로에 대한 관심과 다양한 진로 방향의 폭을 넓히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한다. 

  

학교스포츠클럽대회는 초중고 2,573팀 44,318명의 학생들이 지정종목 13종목, 자율종목 8종목에 참가해 교육지원청 예선대회(4~8월), 서울시교육청 본선대회(9월~10월), 교육부 전국대회(11월)의 일정으로 진행한다. 2019년 학교스포츠클럽대회에는 여학생 팀이 지속적으로 증가해 858팀(여초 183팀, 여중 401팀, 여고 269팀) 14,167명이 참여한다.

  

특히, 여학생 스포츠 리더단은 36교 575명의 학생들이 높은 경쟁률을 뚫고 선정됐다. 이들은 1년간 다양한 스포츠 체험활동에 참여하며 체육진로탐색 역량을 키워 여학생 체육의 리더로 성장해 나갈 것이다. 여학생 SNS 기자단, DMZ 자전거 평화 행진, 학교로 찾아가는 심판 아카데미, 친환경 이색달리기 플로깅대회,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와 지역프로구단을 현장 체험하는 스포츠진로체험캠프 등의 활동에 자율적으로 참여한다. 

  

아울러, 44명의 학교스포츠클럽리그 교사지원단과 10명의 여학생체육활성화 교사지원단이 구성된다. 이번 행사에는 축구, 농구, 야구, 피구의 학교스포츠클럽 개막 경기와 전년도 치어리딩 대회 입상팀과 댄스팀 등의 축하공연이 펼쳐지며, 여학생 스포츠 리더를 대상으로 체육진로교육 및 건강체력관리에 대한 초청 강연도 이뤄진다.

  

또한, 학교스포츠클럽 야구 종목의 대회 운영비와 청소년 해외 교류 활동비, 행사당일 학생들의 간식 등 지속적 후원을 하고 있는 롯데GRS와 서울시교육청의 모든 학교스포츠클럽대회 및 여학생 체육활동 사업에 음료를 무료로 제공하고 있는 동아오츠카에게 서울시교육감(조희연)이 감사패 수여식도 계획하고 있다.    

  

조희연 서울시교육청 교육감은 “학교스포츠클럽대회를 통해 배려와 협업의 경험 속에서 공정한 스포츠 문화시민으로 자라나게 하고, 서울 여학생 스포츠 리더는 여성스포츠 참여 문화의 새로운 지평을 여는 계기가 될 것” 이라고 평가하면서, 이번 행사를 통해 “학생들이 함께 어울리며 함께 생각하고, 함께 즐길 줄 아는 학생들로 거듭나기를 기대 한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