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1대 국회의원 선거, 인천대 동문 당선인 3명 배출

남정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4/30 [22:46]

21대 국회의원 선거, 인천대 동문 당선인 3명 배출

남정현 기자 | 입력 : 2020/04/30 [22:46]

 

▲ 21대 총선에서 인천대학교 출신인 더불어민주당 김교흥(인천 서구갑), 정의당 배진교(비례), 더불어시민당 이동주(비례) 3인이 국회의원에 당선됐다.   © 남정현 기자


[참교육신문 남정현 기자] 지난 415일에 치러진 21대 총선에서 인천대학교 출신인 더불어민주당 김교흥(인천 서구갑), 정의당 배진교(비례), 더불어시민당 이동주(비례) 3인이 국회의원에 당선됐다.

 

김교흥 당선인(정치외교학과 81학번)1986년 인천대 총학생회장 출신으로 인천광역시 정무부시장, 국회의장 비서실장, 국회사무총장, 대한체육회 부회장 등을 역임했고, 이번 총선에서 인천시 서구갑 선거구에 출마해 당선됐다.

 

배진교 당선인(토목공학과 86학번)1989년 총학생회 사회부장 출신으로 평화와참여로가는 인천연대 남동지부장, 남동구청장, 인천광역시 교육청 감사관, 남동이행복한재단 이사장 등을 역임했고, 이번 총선에서 정의당 비례후보 경선에 참가해 일반명부 투표에서 최다 득표로 4번을 배정받아 당선됐다.

 

이동주 당선인(법학과 91학번)1993~94년 동아리연합회 회장과 총학생회 투쟁국장, 한국중소상인 자영업자총연합회 부회장, 중소벤처기업부정책기획위원을 역임했다. 이번 총선에선 국내 중소상인단체 7곳의 추천을 받아 더불어시민당 비례대표 4번으로 출마해 당선됐다.

 

인천대 관계자는 사상 처음으로 인천대 출신 국회의원 3명을 배출한 이번 국회의원 선거는 인천대 교직원과 동문들의 자부심을 높였고, 국립 인천대의 위상이 높아질 것이고 앞으로 인천대 출신들이 더 많이 국회에서의 활약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