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이야기] 사회적 거리두기 시대에 필요한 '감정놀이 101'

남윤혜 기자 | 기사입력 2020/07/13 [15:09]

[북이야기] 사회적 거리두기 시대에 필요한 '감정놀이 101'

남윤혜 기자 | 입력 : 2020/07/13 [15:09]

 

▲ ‘감정놀이 101’은 영·유아용 ‘감정(표현)놀이’ 프로그램 모음집이다. 교육기관용 프로그램을 놀이백과와 같이 재구성했다. 수록된 101가지의 놀이 프로그램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할 수 밖에 없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겨냥해 아이와 가족 모두의 건강한 정서발달을 돕도록 만들어진 실용 프로그램이다.   © 남윤혜 기자


[참교육신문 남윤혜 기자] 감정놀이연구소(소장 임진재, 코비컴 기업부설연구소)가 사회적 거리두기 시대에 꼭 필요한 책인 감정놀이 101’을 출간했다고 밝혔다.

 

감정놀이 101’은 영·유아용 감정(표현)놀이프로그램 모음집이다. 교육기관용 프로그램을 놀이백과와 같이 재구성했다. 수록된 101가지의 놀이 프로그램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할 수 밖에 없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겨냥해 아이와 가족 모두의 건강한 정서발달을 돕도록 만들어진 실용 프로그램이다.

 

감정놀이는 놀이감정표현이라는 두 단어로 간단히 설명되는데 놀이를 통해 아이의 감정표현과 정서 지능을 발달시키는 인성 교육 프로그램이다.

 

10여 년 간 교육기관 야야키즈앤파트너스(원장 임진재)의 현장 검증 과정을 거친 감정놀이는 2016년부터 전국 국공립 및 사립 유아교육 기관에서 인성교육프로그램으로 도입하고 있다.

 

특히 다문화, 다민족국가인 미국의 오번주립대학(Auburn State Univ.)에서 감정놀이프로그램의 가치를 깊이 공감해 공동 연구로 20199월에 MOU를 체결했다. 대학 평생교육원 부모교육 과정에 감정놀이 자격증 과정을 개설해 20205월 제1기 교육생들을 수료시켰다. 오번대학 측에서는 감정놀이연구소의 지원을 받아 9, 2기 부모 교육 자격증 과정 교육을 준비하고 있다.

 

영유아기는 성품 형성을 위한 인생의 결정적 시기다. 이 시기의 아이들은 어른들로부터 따뜻한 사랑을 받으며 바람직한 소통을 배우고 경험하며 자라야 한다. 하지만 아이들은 마스크에 가려진 얼굴로 자신의 감정을 표현해야 하고 다른 사람의 표정을 알아내야 하는 사상 초유의 사태 속에서 자라고 있다.

 

아이들에게 기억되는 코로나 시대의 경험은 훗날 정서적으로 어떤 부정적인 영향을 줄까? 그리고 그 아이들을 어떻게 도와야 할까?

 

감정놀이연구소는 현재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사회운동의 일환으로 ‘Campaign Song’, ‘디자인저작물 Tommy 캐릭터 무료 사용’, ‘부모 교육 영상 강의(감정 표현과 건강한 가족 정서)’ 및 여러 편의 아이들의 감정놀이 활동 동영상을 유튜브를 통해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