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S 등 주요 교육사이트 데이터 무과금 조치 연말까지 연장

남정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8/22 [16:27]

EBS 등 주요 교육사이트 데이터 무과금 조치 연말까지 연장

남정현 기자 | 입력 : 2020/08/22 [16:27]

 

▲ 4~7월까지 EBS 등 주요 교육 사이트에 데이터 무과금 조치를 운영한 결과 해당 사이트의 총 모바일 트래픽량이 약450TB에서 약5000TB 이상으로 평상시 대비 1000%이상 증가하는 등 원격 교육과 온·오프라인 융합교육을 지원했다.   © 남정현 기자


[참교육신문 남정현 기자] 과기정통부(장관 최기영)가 교육부(부총리 유은혜)와 최근 코로나19 확산세 증가로 수도권 및 부산 소재 학교를 대상으로 강화된 학교 내 밀집도 최소화 조치 등이 시행됨에 따라 통신3사와 협력해 스마트폰으로 접속 시 EBS 등 주요 교육 사이트 데이터 사용량을 차감하지 않는 조치를 연말까지 연장하기로 긴급 결정했다.

 

이에 따라 모든 초··고교 학생들은 물론 교사, 학부모들이 해당 사이트를 이용할 경우(본인이 가입한 스마트폰 요금제의 데이터 용량에서) 별도 데이터 사용량이 차감되지 않아 추가 과금 부담 없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지난 4~7월까지 EBS 등 주요 교육 사이트에 데이터 무과금 조치를 운영한 결과 해당 사이트의 총 모바일 트래픽량이 약450TB에서 약5000TB 이상으로 평상시 대비 1000%이상 증가해왔다.

 

이에 최근의 코로나19 확산세를 감안해 안정적으로 온·오프라인 수업을 병행할 수 있도록 연말까지 추가 연장하기로 한 것이다.

 

안정적인 온라인 수업에 필수적인 EBS, e학습터, 디지털교과서 등을 주요 학습사이트를 대상으로 데이터 무과금 조치를 지속하며 또한 건전한 실내 활동을 지원하고, 가정에서 자가주도 학습을 할 수 있도록 사이언스ALL(과학), 엔트리(SW·코딩교육), 커리어넷(진로상담) 등 관련 사이트도 데이터 무과금 조치로 계속 지원한다.

 

한편 저소득층 초··고교생(교육급여수급자)으로 통신3사에 이동통신 요금감면을 받고 있는 학생들은 별도의 신청 절차 없이 졸업 시까지 EBS 등 교육콘텐츠를 자유롭게 이용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